대통령기록관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로그인회원가입 마이페이지사이트소개사이트맵English
 
 
노무현이야기
기본사항
약 력
 
인사말
희망 이야기
일 정
동영상
언론인터뷰
 


Home > 노무현 > 무현생각 > 글 내용보기

글 제목 쓴소리 한 번 할렵니다.
글쓴이 후투티 날짜 2002-12-03 오전 3:16:00
IP Address 211.220.124.145 조회 /추천 6553/255
찬찬히.......
끝까지 읽어 주십시오.
칭찬만 보시다가 쓴소리를 듣기엔 반감이 있으시겠지만.
쓴소리는 약이 됩니다.


인정하긴 싫겠지만 이미 기존 정치인에 물들어 계신 노후보님!
당신은 과거의 패기있는 노무현이 아닙니다.

아직도 북이 우리에게 위협적이라고 생각하시고 계시는군요.

북이 우리에게 위협이 된다는 이유를 설명해 보시기 바랍니다.

과거의 북과 남에는 북침이나 남침을 통해서라도 통일을 해야한다는 생각들이 많았습니다.
북한은 그걸 실행에 옮겼을 뿐이죠.
아니라고 하시겠습니까?
빨갱이라고 매도하실 겁니까?

지금도 그럴까요?
무엇이 위협이 됩니까?



또한 북이 남한을 위협적이라 생각하는 이유에 대해서도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

북이 남을 경계하는것은 미군때문입니다.
미국의 속성을 잘 알고 정전협정,휴전협정의 문제때문에 미국이 트집을 잡아서선제공격을 감행해도 국제법상 문제가 없다는 것을 알고 있는겁니다.

우리정부는 이러한 문제에 대해 모르는건지 모른척하는건지 알 수는 없지만 아무말도 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오히려 북한에게 고마울따름이죠.
국민들에게 알게 해 주었으니까요.

아마 통일이 되어도 미국은 정전협정을 유지할려고 할지도 모릅니다.
통일국가를 북한의 연장으로 매도하면서 말이죠.

북이 핵을 보유하려하듯이 우리는 미군을 보유하고 있는게 아닐까요?

우리는 북에대해 군축, 핵비무장을 주장하면서 우리는 왜 미군을 내 보낼 생각을 안하십니까?

미국이 자꾸만 북에 걸고 넘어지는 것이 핵 문제 아닙니까?

한반도 긴장을 조성하는 미국을 아무 말 못하게 할 방법이 있지 않습니까.

핵카드와 주한미군을 바꿔야 합니다.
형님 먼저 아우 먼저 하시지 말고 남한이 먼저 미군을 내보내야 합니다.
그러면 북핵의 위협도 없어질겁니다.

상호신뢰상호신뢰하면서 왜 핵과 미군을 바꿀 생각을 안하십니까?




노무현님은 정치권에 들어 가시면서 기존 정치인들의 사고방식으로 물들어 가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계십니다.

슬픈 일이군요.

민주화 운동하실때는 국제문제, 외교에 대해 모르셨습니까?
모르진 않았을겁니다.
단지 지금은 잃을 지위가 있기 때문에 몸을 사리는 겁니다. 그것이 정치인의 속성입니다.

하나를 얻으려면 하나를 버려야하지 않겠습니까?
북한을 얻으려면 미국을 버려야합니다.
중국을 얻기위해 대만을 버렸던것을 잊으셨습니까? 그것이 잘못된 선택이었나요?
물론 잃고 얻는 것은 다릅니다.
하지만 많이 잃겠지만 또한 많은 것을 얻게 됩니다.



노 후보님이 주장하시는 동북아 경제주체로 가는데에 있어서 미국은 끊임없이 우리의 발목을 잡을 겁니다.
미국이 간섭하는한 결국은 노후보님이 실패하시게 될거란 말입니다.
벌써 정전협정이 태클을 걸지 않습니까.

노후보님은 유엔을 주무르는 이 미국을 넘을 자신이 있으십니까?



통일신라는 당을 몰아 냄으로써 자주권을 찿았지만 대한제국은 결국 합방으로 이어졌다는 사실을 기억하시길 바랍니다.




제발 정치에 물든 노정치인이 돼지 마시고 젊은 대통령으로 돌아 가시기 바랍니다.
노후보님이 윗글에서 말씀하신것은 기존 대통령들도 다 해오던 것들입니다.

젊은 대통령에게 바라는 것은 이러한 우유부단함이 아닙니다.

국민들이 젊은 대통령, 노후보님께 바라는 것이 무엇인지 다시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
대부분의 노후보님 지지자들이 민주당이 아닌 민주노동당 지지자란 사실을 아셔야합니다.



얼마나 노후보님께 어필이 됐는지 모르겠지만
쓴소리 끝까지 읽어 주실걸로 믿고 이만 줄이렵니다.

꼭 대통령 되십시오.
그리고 역사에 남는 인물이 되시길 바랍니다.
프린트버전 보기 E - 메일로 보내기 추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7 서울 외신기자클럽 초청 간담회 노무현 후보 연설문[... 노무현 02-12-04 10769 255
 26 여중생 사망사건에 대한 노무현 후보의 발언 노무현 02-12-02 24263 255
 25    조금만.. 더.. 조완준 02-12-02 6326 255
 24      주한미군 주둔에 대한,.... 황대영 02-12-02 5805 255
 23        훌륭한 내용입니다.. 양호철 02-12-02 5319 255
 22    정치는 현실이지만.. 김미금 02-12-03 5140 255
 21    쓴소리 한 번 할렵니다. 후투티 02-12-03 6554 255
 20      후투티 님 현실을 바로 보십시요!! 조혜림 03-01-30 4683 255
 19    후투티님의 글에 동감합니다... 희망 02-12-03 5112 255
 18      제 느낌은 좀 다릅니다.. 안티안티 02-12-04 5374 255
 17        공감합니다... 후투티 02-12-04 4987 255
 16          중요한 건 믿음... 민의회 02-12-05 5001 255
 15          전략과 믿음 나라사랑79 03-02-22 4509 255
 14    파란색 부분 아래단락이 더 맘에 드는데.... sara 02-12-04 5022 255
 13      전 별로 아는게 없습니다 이준희 02-12-04 5004 255
 12        노후보님은 인권변호사 출신입니다.... sara 02-12-04 5128 255
 11    이것도 문제가 있는듯..보임 후투티 02-12-04 4950 255
 10      국민이 진정 원하는 것은? 장홍민 02-12-05 4819 255
 9 소파개정 문제에 대한 노무현 후보의 입장 노무현 02-12-01 12724 255
 8    무현님의 "단호한 의지" 양승필 02-12-02 5338 255
 7    공약으로 제기하고 실천해야 김연웅 02-12-02 5041 255
 6    촛불 추모제에 함께 해주세요!! 진민혜 02-12-02 4959 255
 5    구체적인 입장을 공약으로 밝혀주세요. 김선수 02-12-02 4934 255
 4    자존심좀 살려주세요 허범 02-12-02 4943 255
 3    우리는 이차대전 전범국가가 아닙니다. 후투티 02-12-03 5131 255
 2    담대하십시요 무현사랑 02-12-04 4842 255
 1    전적으로 찬성합니다. 조혜림 03-01-30 4575 255

 

copyright(c) 제16대 대통령 당선자 노무현 공식 홈페이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