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기록관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로그인회원가입 마이페이지사이트소개사이트맵English
 
 
회원게시판
베스트 뷰
제안비평
 
내가 쓴 뉴스
노무현과 나
언론에 말한다
정치 비판
정책 제안
지구당 뉴스
시민사회단체 뉴스
전체 뉴스 목록
 
Top 칼럼
전체 칼럼니스트
독자와의 대화

 

Home > 네티즌 마당 > 웹진 > 뉴스 > 시민사회단체 뉴스 > 내용보기


시민단체들 "대선유권자연대" 출범

(서울=연합뉴스) 이상헌 기자 = 참여연대, 경실련, YMCA 등 300여개 시민단체가 참여하는 "2002 대선유권자연대 준비위원회(가칭)"는 24일 오전 서울 혜화동 흥사단 강당에서 출범식을 갖고 "낡은정치 청산 국민운동", "10대 개혁의제 선정과 공약검증운동", "100만 유권자위원회 결성" 등 3대 유권자운동을 발표했다.

유권자연대는 출범선언문에서 "3대 유권자운동을 통해 이번 대선을 돈선거와 지역주의를 극복하는 깨끗한 선거의 원년으로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유권자연대는 우선 ▲대선전 반부패입법 완료 ▲정책중심의 선거운동 ▲선거자금 투명화 등 3가지 요구사항에 대해 대선후보가 서약토록 하고 서약준수 여부를 공개하기로 했다.

또 유권자연대 소속 시민단체들이 낡은정치 청산을 요구하는 시국성명을 연이어 발표하고 가두 및 온라인 서명운동과 선거법 토론회를 병행키로 했다.

이와함께 유권자연대는 온라인 만민공동회와 토론회 개최를 통해 10대 개혁의제를 선정, 각종 후보자 초청 토론회에서 대선 후보자의 입장을 집중적으로 검증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유권자연대는 10대 개혁의제를 실천하는 후보에게 투표하겠다는 유권자의 등록을 받아 당락에 영향을 미칠수 있는 100만표를 의미하는 `100만 유권자위원회"를 구성키로 하고 유권자 투표참여운동을 전개키로 했다.

특히 선거연령을 만18세로 낮추고 대학과 지역청년단체를 중심으로 전국 청년유권자조직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등 청년유권자운동을 집중적으로 벌이기로 했다.

이날 출범식에는 이남주 한국 YMCA전국연맹 사무총장, 김상희 한국여성민우회 공동대표, 박원순 참여연대 상임집행위원장. 신철영 경실련 사무총장 등 각 시민단체 대표들이 대거 참석했다.

유권자연대는 출범식을 마친뒤 흥사단 앞에서 `낡은정치 청산을 위한 100만 유권자 서명운동"을 벌였다.

작성자 : 절세미녀[2002-09-27]

관련 의견 목록
번 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2 농부의아들도 이젠대통령으로 성모상 2002-10-19 250
1 정치자금 법 패지 박홍철 2002-10-17 178

        



copyright(c) 제16대 대통령 당선자 노무현 공식 홈페이지 All rights reserved.